상단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Home / 시론/칼럼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인쇄
시론-`유비쿼터스' 간호의 새 물결
박 현 애(대한간호정보학회장, 서울대 간호대학 교수)
[편집국] 박현애   news@nursenews.co.kr     기사입력 2004-11-18 오전 10:27:55

 요즘 정보기술분야에서 유행어가 되고 있는 `유비쿼터스(ubiquitous)'라는 용어는 1990년대 후반 우리나라에 처음 소개됐다. 라틴어에서 유래된 이 말은 `도처에 널려있다' `언제 어디서나 동시에 존재한다'는 의미로 사용된다.

 이와 함께 `유비쿼터스 컴퓨팅'이라는 용어는 다양한 종류의 초소형 컴퓨터가 인간, 물체, 환경 속에 내재돼 있고 이들 컴퓨터가 서로 연결돼 있어서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고 쉽게 컴퓨팅을 구현할 수 있는 환경을 뜻한다.

 유비쿼터스 컴퓨팅의 가장 큰 특징은 내재성과 이동성이다. 내재성은 컴퓨터 기능을 환경에 내재해 정보를 획득하고 활용하여 사람들이 인식하지 못하는 상태에서 컴퓨팅 기능을 수행하는 것을 말하며, 이동성은 쉽게 들고 다닐 수 있을 정도의 소형 컴퓨팅 디바이스를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 컴퓨팅을 구현하는 것을 말한다.

 유비쿼터스 컴퓨팅을 컴퓨팅에서의 제3의 물결, 제3의 패러다임이라고 한다. 제1의 물결은 한 대의 대형컴퓨터에 여러 사람이 연결된 중앙집중형 컴퓨팅 환경을, 제2의 물결은 우리가 사용하고 있는 PC로 한 컴퓨터에 한 사람이 연결된 상태를, 제3의 물결인 유비쿼터스 컴퓨팅은 한 사람이 여러 개의 컴퓨팅 디바이스에 연결돼 완전히 분산화된 컴퓨팅 환경을 의미한다.

 이러한 유비쿼터스 컴퓨팅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정보의 입력장치로 외부 정보나 환경을 인지하는 센서와, 센서를 통해 수집한 자료를 분석하고 판단하는 프로세서, 사람과 사물, 사물과 사물간 정보교환에 필요한 커뮤니케이션 기능, 사람과 자연스러운 의사소통을 위한 인간친화적인 인터페이스, 정보의 왜곡·분실·도용을 방지하기 위한 보안기술 등이 필요하다.

 특히 보건의료분야에서 유비쿼터스 컴퓨팅 응용사례가 다양하게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집안의 여러 장소에 RFID(라디오주파수 식별자) 및 센서를 부착해 노약자의 움직임이나 행동패턴을 보고 노약자의 상태를 파악하는 `노약자용 건강모니터링 시스템'이 좋은 예다. 이 시스템에 인공지능기능이 강화된 소프트웨어를 추가하고 특히 노인의 행동패턴 정보를 분석하여 알츠하이머, 파킨슨병 등을 사전에 인지할 수도 있다.

 또 다른 예로 화장실을 사용할 때 체중, 체지방, 당뇨수치 등을 자동 측정하고 매일의 건강상태를 확인해주는 `스마트변기'도 있다. 이 스마트변기에서 수집한 정보를 근처 병원이나 보건소에 보내 건강상태에 필요한 조언이나 조치를 받을 수 있다. 일상생활공간에 적외선센서, 바이오센서, 비디오카메라, 컴퓨터로 시스템을 구현하여 건강정보를 수집하고 이 정보들을 개인의료상담시스템에 전송해 의사의 자문을 받을 수도 있다. 이 시스템에서 스마트거울을 이용해 피부 변화를 점검하여 암 발병 가능성을 진단하고, 스마트밴드로 상처치유상태를 지속적으로 점검 보고하며, 스마트양말을 이용해 혈압을 체크할 수 있다.

 이렇듯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보건의료분야의 유비쿼터스 시대에 발맞춰 간호는 유비쿼터스 컴퓨팅을 본격적으로 구현하기 위한 여러 조건들을 충족시켜나가야 한다. 먼저 컴퓨터 사용자인 간호사들이 추진 주체로서 유비쿼터스 컴퓨팅이 활용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들을 꾸준히 찾아내고 개발하는데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기술적으로는 어떤 사물에 컴퓨팅 기능을 내재화하기 위해 하드웨어의 크기가 작아져야 하고 전력소모를 줄이는 문제가 해결돼야 한다. 유비쿼터스 컴퓨팅 환경이 사생활을 침해할 심각한 위험요소도 갖고 있으므로 보안기술과 사생활 정책도 마련돼야 한다. 마지막으로 유비쿼터스 환경에서 수집되는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목적에 맞게 가공하고, 데이터마이닝과 같이 데이터 분석기술을 이용하여 축적된 데이터로부터 다양한 의미를 찾아내는 기술이 개발될 필요가 있다.

 간호계는 유비쿼터스에 대해 바로 알고 대비해나가는 노력이 필요하다. 그 일환으로 2006년 6월 서울에서 개최될 제9차 세계간호정보학회(NI 2006)에서는 간호분야의 다양한 유비쿼터스 컴퓨팅 적용사례들이 소개될 예정이다.

  • 보험심사간호사회
  • 한국웃음임상학회
  • 박문각 신희원
  • 스마트널스
간호사신문
대한간호협회 서울시 중구 동호로 314 우)04615TEL : (02)2260-2571
등록번호 : 서울아00844등록일자 : 2009년 4월 22일발행일자 : 2000년 10월 4일발행·편집인 : 탁영란  청소년보호책임자 : 탁영란
Copyright(c) 2016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koreanursing.or.kr for more information